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의료건강
통영e좋은병원, 비뇨기과 개설2일부터 비뇨기과 진료 시작… 본격 종합병원급 의료서비스 갖춰
   
김윤종 비뇨기과 과장.

통영 e좋은병원이 지난 2일 요로결석, 전립선 질환, 성기능장애 등 각종 비뇨기계 질환을 진료하는 비뇨기과를 개설하고 진료를 시작했다.

이번에 개설될 비뇨기과는 소변을 만들고 운반하고 배설하는 기능을 담당하는 요로계(신장·요관·방광·요도), 남성 생식기관(고환·부고환·사정관·음낭·음경) 및 부속성선(전립선·정낭·구요도선)과 부신에 생기는 질환을 다루는 진료 분야다.

특히 노인 인구에서 많이 발생하는 전립선비대증, 과민성 방광, 발기부전, 요관 결석, 요실금, 기타 비뇨기 질환을 전문적으로 치료할 수 있게 되면서 지난 2월에 개설한 신경과와 함께 초고령화 시대로 진입하는 사회적 특성에 대응, 보다 빠른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번에 새로 부임한 김윤종 과장은 충남대 의대를 졸업하고 충남대학병원에서 인턴과 레지던트를 거쳐 비뇨기과 전문의 과정을 수료했으며, 부산 대동병원, 스마트병원에서 비뇨기과 전문의로 활발한 의료활동을 펼쳤다.
 
e좋은병원 관계자는 “현재 e좋은 병원은 집중화, 특성화 단계에서 한 단계 성장한 다양한 진료과 확보로 원스톱 진료시스템을 갖춘 토탈 의료서비스를 구축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내원 환자의 의료 품질과 불편을 최소화하고 업그레이드 된 서비스 제공을 위해 비뇨기과를 개설했다”며 “우수한 의료진과 최첨단 의료장비를 도입해 보다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e좋은병원은 최신형 체외충격파쇄석기, 방광내시경장비, 요속도검사장비, 방광잔뇨초음파(Bladdere scan), 전립선(신장, 고환)초음파 등 비뇨기계 진료를 위한 최신형 장비를 도입했다.

특히 체외 충격파쇄석기는 안정적인 충격파를 발생시켜 환자는 통증 없이 시술을 받을 수 있고, 고화질 디지털카메라를 장착해 고품질의 결석 이미지 획득이 가능한 최신 장비다.

한편, 2010년 개소한 e좋은병원은 지난해 4월 통영시 광도면 죽림리 18번지 891.40㎡ 부지에 지상 7층, 연면적 4281.24㎡ 규모의 재활·정형·검진센터를 증축하고 첨단 진료장비와 원스톱 종합검진센터 오픈을 통해 지역거점병원으로 거듭나고 있다.

류혜영 기자  hannamilbo@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