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통영해경 해삼 90㎏등 불법포획한 잠수부 적발무등록 어선 이용 해삼·성게 잡아
     
 
   
   
 
 
 

통영해양경비안전서는  지난 20일 오후 5시께 통영시 인근 항포구에서 무등록선을 이용해 해삼 약 90㎏과 성게 약  20㎏등을 포획한 통영시 거주 이모씨(61세)등 4명을 적발하여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통영해경에 따르면 이모씨는 지난 20일 통영시 인근 항포구에서 자신의 소유 무등록 어선을 이용 잠수부와 함께 출항해 고성군 자란만 해상에서 해삼 약 90㎏(싯가미상)을 포획했고, 또 통영시 거주 송모씨(72세)도 같은날 자신의 무등록 어선에 잠수부를 편성 통영시 광도면 수월리 해상에서 성게 및 해삼 20㎏을 각각 포획해 통영항으로 입항하던 중 형사기동정에 붙잡혔다.

통영해경은 무등록어선 소유자 및 잠수부등을 수산업법 및 수산자원 관리법 위반 혐으로 적발해 조사중이며, 무등록 어선을 이용 이같은 불법행위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우범 항포구 및 해상을 대상으로 단속을 강화 할 방침이다.

류혜영 기자  hannamilbo@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