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한·중 창업 및 창업투자 분야 업무협약(MOU) 체결
   
▲ 중소기업청

[한남일보]중소기업청과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주임 쉬샤오스)는 27일(금) 서울 신라호텔에서 개최된 제14차 한중경제장관회의를 통해 양국 창업 및 창업투자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국가발전개혁위원회(National Development & Reform Commission)는 중국의 거시.실물 경제 분야를 총괄하는 경제 수석부처이다.

이번 협약에서 양측은 “창조경제”와 “대중창업, 만인혁신” 정책 간 협력을 통한 지속가능한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한·중 정부와 민간이 창업 및 창업투자 분야에서 교류를 강화하고, 광범위한 협력을 추진하여 양국 창업·벤처기업의 발전을 도모하기로 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양국은 창업 및 창업투자 분야에 대한 정책을 공유하고, 한.중 창업투자 민간 심포지움, 포럼, 투자상담회 등 교류회를 정기적으로 교차 개최 ② 한·중 양국의 모태펀드, 민간 자본이 공동 출자하는 한·중 협력 창업투자 펀드 조성 ③ 창업보육 플랫폼을 구축하는 등 창업보육기관간 협력을 확대하고, 벤처캐피탈협회간 교류를 추진하는 등 창업 및 창업투자 관련 기관 간 협력체계를 구축 한다.

양측은 이번 협약에 대한 효과적인 이행을 위해 중소기업청 창업벤처국과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 고기술사를 전담부서로 하고 한국벤처투자, 창업진흥원 및 중국 거시경제연구원과 함께 추후 논의를 통해 세부 실행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중소기업청 김형영 창업벤처국장은 “이번 협약이 양국간 민관 협력을 바탕으로 창업·벤처기업들의 성공적인 중국진출의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하면서,“중소기업청은 우수한 기술력과 시장성을 가진 창업·벤처기업이 글로벌 진출에 따른 어려움을 극복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며, 이를 통한 창조경제 구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