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aT, 동남아의 숨은 진주 미얀마 시장 공략 강화"2016 미얀마 식품박람회(Food & Hotel Myanmar) 참가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남일보]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그간 미개척시장으로 남아있던 미얀마 지역에 대한 한국식품 수출확대를 위해 1일부터 오는 3일까지 3일간 미얀마 양곤에서 개최되는 「2016 미얀마 식품박람회(Food & Hotel Myanmar)」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미얀마 식품박람회는 미얀마 최대 규모의 국제식품산업 전문 박람회로 올해는 27개국 220개사가 참가하는 등 매년 행사 규모를 키워가고 있어 미얀마 지역의 한국식품 시장을 개척하는 데 최적의 플랫폼이 될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aT는 미얀마에 이번 한국관 신규 참가를 결정하게 된 이유로 2012년 시장개방 이후 빠른 경제성장과 함께 수입식품 시장 규모가 급속히 확대되고 있을 뿐만 아니라 한류의 영향으로 한국문화와 한국식품에 대한 인지도도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박람회에 참가하는 한국 수출업체는 총12개사로 한국의 대표 수출품목인 홍삼제품(홍삼정, 차, 농축액 등)을 비롯해 면류, 조미김, 건강차 및 버섯류 등 현지에서 인지도가 높거나 수출 성공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판단되는 유망품목을 중심으로 구성되었다.

특히 박람회 개장일인 1일 오후에는 한국관 내 특별식문화홍보관에서 미얀마 현지의 주요 바이어들을 초청하여 미얀마 국민가수인 Ni Ni Khin Zaw와 한국의 유명셰프가 함께 한국의 식자재를 소개하고 한국음식을 시연·시식하는『K-FOOD WITH Ni Ni Khin Zaw』행사를 개최할 예정으로 현지 바이어의 높은 관심을 수출 상담으로 이끌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aT 유충식 식품수출이사는“미얀마는 개방 이후 국가경제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소비자들의 식품소비 수준과 질 좋고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관심도 역시 빠른 속도로 높아지고 있어 시장을 조기 선점하기 위한 전략으로 이번 박람회 참가를 결정했다”라며, “동남아 지역에 탄탄한 한국 농식품 수출벨트를 구축하기 위해 방콕(5월), 미얀마(6월), 말레이시아(7월), 필리핀(8월) 등 동남아 유망식품박람회 연속 참가를 통해 더욱 적극적으로 우리 농식품 수출시장을 개척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