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해인사 장경판전, 세계 10대 도서관 선정르 피가로 이모빌리애 최근호에 일곱 번째로
   
▲ 해인사 장경판전, 세계 10대 도서관 선정
[한남일보] 팔만대장경을 봉안하고 있는 해인사 장경판전이 르 피가로 이모빌리애(피가로지의 부동산특별판) 최근호에서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서관 10선 중 일곱 번째로 선정돼 문화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국보 제 52호이자 유네스코지정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돼 있기도 한 장경판전은 해인사 건축물 중 가장 오래된 건축물로서 600여 년 동안 팔만대장경을 보관해 오고 있다.

장경판전의 정확한 건립연도는 알려져 있지 않지만 15세기에 크게 증·개축한 기록이 있어 아마 15세기 중·후반에 건립된 것으로 보이며 팔만대장경판을 봉안하고 있는 남북의 큰 건축물인 수다라장과 법보전, 해인사 고려각판을 보관하고 있는 동·서 사간판전 등 4채의 건물로 구성돼 있다.

장경판전은 팔만대장경판 보존에 용이하게 바람의 방향이나 방습효과, 실내 적정온도 유지에 유리하게 특별 설계된 특징이 있다.

2017대장경세계문화축전(10. 20. ∼ 11. 5.)을 준비 중인 합천군과 해인사는 이번에 장경판전을 부분 개방해 축전장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에 르 피가로 이모빌리에지에 선정된 아름다운 10대 도서관은 아일랜드 ‘더블린 트리니티 칼리지‘, 포르투칼 ‘조아니아 드코임브라‘, 중국 ‘베이징 국립도서관‘, 오스트리아 ‘비엔나 국립도서관‘, 이집트‘알렉산드리아 도서관‘, 미국‘워싱턴 의회 도서관‘, 스페인‘산 로렌조 델 에스토리알 사원 도서관‘, 프랑스 ‘파리 하원 도서관‘, 중국‘상하이 종슈게-항주 도서관‘, 한국‘합천 해인사 장경판전‘등이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