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한남포토
가을바람에 실려 온 도토리
   

흐린 가을하늘을 보인 21일 오전 경남 마산 팔용산 등산길 옆 굴참나무에 거미가 하얀집을 지었다.

가을바람에 도토리 한 개가 거미줄에 내걸린 나뭇잎 속에 떨어져 등산객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경남투데이  webmaster@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남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