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소방서, 경남 11월 중 화재발생통계 분석 발표- 303건 발생,재산피해는 23억 9천5백만 원 -

통영소방서(서장 이귀효)는 지난 11월 중 경남도에서 발생한 화재현황 통계자료를 6일 발표했다.

화재는 총 303건 발생했고 인명 피해는 사망 3명,부상 7명으로 집계됐다. 재산피해는 23억 9,500만 원이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화재 건수는 31% 늘어났으며,인명 피해는 10명으로 전년도에 비해 37% 감소했다.

화재장소로는 비주거 101건,주거 65건,임야28건,차량 27건으로 발생,전년과 대비했을 때 전체적으로 증가했다.

화재 원인으로는 부주의가 180건(59%),전기적 요인 54건(17%),기계적 요인 23건(7%) 순이었다.

통영소방서 관계자는 “화재원인의 절반은 여전히 인적부주의로 발생하는 만큼 안전수칙 준수 및 화기 취급에 각별한 관심과 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손명수 기자  sls5715@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