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합천
합천군, 2017대장경세계문화축전 추진성과 보고회 개최성공적인 축전 마무리와 차기 축전 시동

합천군은 7일 문화예술회관에서 하창환 군수와 해인사 주지 향적스님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7대장경세계문화축전 추진성과 보고회를 가졌다.

이번 행사에서는 지난 대장경축전의 성공사례와 아쉬웠던 점을 되새기는 등 추진성과를 보고했으며 축전에 기여한 사람들에 대해 공로패와 기념품을 전달했다.

2017대장경세계문화축전은 지난 두 번의 대장경세계문화축전과는 달리 경남도 조직위원회 구성없이 합천군 단독으로 개최하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목표 관람객을 초과 달성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관람객 흥행을 바탕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더불어 종교적 가치를 뛰어 넘는 민족의 문화유산을 선양하고 대장경테마파크가 지역의 대표적인 문화관광자원으로 자리매김하는 좋은 기회가 되기도 했다.

직접적인 경제효과에 더해 대장경축전을 통해 얻어지는 합천군의 브랜드 가치 상승, 합천군의 사회자본(Social Capital)축적 등 보이지 않는 비경제적인 효과는 이보다 훨씬 광범위하고 돈으로 환산 할 수 없을 만큼 클 것으로 분석됐다.

전반적으로 긍정적인 평가 속에서도 도로사정과 지역 특산물 판매시설 부족 등 아쉽거나 개선이 필요한 점도 눈에 띄었다.
또 체류형 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숙박시설과 편의시설의 확충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있었다.

하창환 군수는 “향후 축전이 문화재를 주제로 한 국내 유일한 ‘정신·문화 체험형 명품축제’로 발돋움하기 위해서는 국제행사 승인과 국·도비 지원행사로 승격될 수 있도록 추진해야 할 것이다”고 밝혔다.

2017대장경세계문화축전은 ‘소중한 인연, 아름다운 동행’을 주제로 지난 10월 20일 개막해 11월 5일 까지 17일간 대장경테마파크와 해인사 일원에서 개최되어 관람객 108만여 명이 다녀갔다.

김선욱 기자  in4go1114@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