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사천
남해군, 물메기 수정란 매입 방류 … 어민 소득 증대 도모물메기 수정란 1.5t 매입,해상가두리 시설에 수용 … 이후 부화 방류 계획
29일 오후 상주면 소재 국립수산과학원남동해수산연구소 남해양식연구센터에서 박영일 군수등이 참여한 가운데 물메기 수정란을 해상 가두리 시설에 수용하는 행사를 가졌다.

남해군이 겨울철 주 어종인 물메기의 자원 회복과 어민 소득 증대를 위해 국립수산과학원남동해수산연구소 남해양식연구센터,남해군수협,연안통발자율관리공동체와 합동으로 물메기 수정란 매입 방류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29일 오후 상주면 소재 국립수산과학원남동해수산연구소 남해양식연구센터에서 박영일 군수등이 참여한 가운데 물메기 수정란을 해상 가두리 시설에 수용하는 행사를 가졌다.

물메기는 겨울철 별미로 대구탕만큼이나 사랑받고 있는 어종으로 지역 어업인의 겨울철 주 소득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군은 그간 소량씩 방류해오던 물메기 부화 자어 방류 사업을 지난 2008년부터 본격적으로 확대,시행해 오고 있다.

군은 이날 1차 방류에 이어 물메기 수정란의 어획시기인 내달 초까지 1500㎏,약 5억 4,000만 개의 물메기 수정란을 매입해 상주면 남해양식연구센터 해상가두리 시설에 수용할 계획이다.

부화율은 약 80%로,부화된 6㎜ 크기의 어린 물메기 약 4억 3,000만 마리 이상을 방류할 예정이다.

군은 특히 조류 소통과 부화율 향상에 도움이 되는 전복가두리용 가두리망을 수용시설에 설치,부화율 향상을 도모할 방침이다.

박영일 군수는 “물메기가 어업인들의 상당한 주 소득원인 만큼 지속적으로 방류사업을 확대,추진할 계획이다”며 “남해 물메기를 브랜드화해 소비자들의 인식에 자리 잡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