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시, “지역공동체 활성화로 든든한 버팀목 만든다”2018년 통영시 지역공동체 희망나눔 프리마켓 개최

통영시는 지난 15일 문화마당에서 2018년도 상반기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찾아가는 프리마켓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통영에서 운영 중인 사회적기업 민들레누비, 마을기업 욕지도할매바리스타와 동피랑생활협동조합, 비영리예술단체 쌀롱드피랑, 생활협동조합 13공방과 통영나전옻칠협동조합 등 총 6개 업체 20여 명의 회원이 참가해 자체 제작한 누비, 나전칠기, 홈패션, 기념품 등 다양한 품목들을 전시 판매하면서 각 업체들의 활동상황을 홍보했다.
 
이번 프리마켓은 지난 연말에 이은 두 번째 행사로 사회적경제 조직들에 대해 판촉활동과 마케팅을 지원함으로써 자립기반을 마련하는 데 보탬이 되고자 통영시에서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본격적인 봄철 관광성수기를 맞아 관광객들이 많이 집중되는 문화마당에서 진행하여 관광객들에게는 특별한 볼거리와 기념품을 제공하고, 참가자들에게는 판매수익뿐만 아니라 회원들의 사기진작에도 기여했다는 평가다.

이날 행사장을 방문한 한 관광객 가족은 “특색 있는 제품들이 많아 마음에 든다”며 구입물품을 자랑하기도 했다. 또한 사회적기업과 마을기업, 협동조합이 함께 참여하는 행사는 처음 본다며 주말을 반납하고 고생하는 행사진행자들을 격려했다.

통영시는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들을 통해 지역 내 사회적경제 조직들이 자립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며, 또한 많은 지역공동체가 더욱 활성화되어 최근 고용위기로 어려운 지역여건을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는 든든한 버팀목이 되게 한다는 생각이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