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지금 경남은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기업, 기술자숲(주)2018 H-온드림 사회적기업 창업오디션 선정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는 보육기업인 기술자숲(주)은 지난 5월 열린 ‘2018 H-온드림 사회적기업 창업오디션’에서 부산·경남지역에서는 유일하게 최종 선정됐다.

H-온드림 창업오디션은 현대차 그룹과 현대차 정몽구재단이 잠재력을 지닌 사회적기업의 발굴 및 지원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사회적기업 육성 프로그램이다. 선정된 기업은 최대 1억 원의 지원금과 함께 창업교육 및 12개월 동안 1:1멘토링을 제공받는다.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가 주관한 2017 스타트업 시너지 서밋 행사도 기술자숲(주)과 함께 협력해서 스타트업들의 기업간 네트워킹과 상호 일감매칭등 스타트업의 자생적인 창업 생태계 네트워크 자리를 만들었고,1년미만 창업자의 아이디어를 제품화 지원하는 센터의 대표 사업프로그램인 지난 2017년 6개월 챌린지 플랫폼사업에서 45백만 원을 지원받았다.

기술자숲㈜는 구직난을 겪고 있는 중장년층 숙련 기술자와 낮은 인지도로 인해 구인에 어려움을 겪는 강소기업 간 일자리 미스매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숙련기술자 매칭서비스 플랫폼‘기술자숲’을 운영하고 있으며,중장년층 기술자들의 온라인 활용력을 보완하기 위해 ‘10초 이력정보 등록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이에 따라 숙련기술자들은 자신의 종이이력서를 스마트폰 카메라로 찍기만 하면 자신에게 딱 맞는 일자리 정보를 받아볼 수 있게 됐다.

경남혁신센터 최상기 센터장은 지역 내 스타트업들의 창업 활성화를 위해 센터가 우선적으로 앞장서야 한다며 “향후 센터가 중심이 되어 경남 지역의 우수한 창업가를 양성하고 보다 많은 창업기업을 지원하고 발굴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