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이선두 의령군수, 휴일 물놀이 현장 점검
이선두 의령군수는 지난 21일 주말과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이해 피서객들이 의령군 관내 유명 계곡과 유원지에 몰리자 물놀이 현장을 직접 방문해 시물을 점검하고 피서객들에게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당부했다.

이선두 의령군수는 지난 21일 연일 폭염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주말과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이해 피서객들이 의령군 관내 유명 계곡과 유원지에 몰리자 물놀이 현장을 직접 방문해 시물을 점검하고 피서객들에게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당부했다.

이날 물놀이 사고 위험지역인 유곡천의 우애정을 비롯해 자암정과 세간오토캠핑장,그리고 설뫼테마공원과 벽계관광지를 방문하여 구명줄과 구명조끼,구급함 비치 및 안전부표 설치상태 등을 점검하였으며 무더운 날씨에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고생하고 있는 물놀이 안전요원들을 격려했다. 

또한 관계 공무원들에게 물놀이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점검을 수시로 해 줄 것과 인명구조에 빈틈이 없도록 완벽한 구조구난체계를 유지하라고 지시하였다.

특히 지난주 실시한 물놀이 안전요원들의 심폐소생술 및 구조훈련은 생명을 살리는 훈련이니만큼 한번으로 그치지 말고 지속적으로 실시하여 만약의 사고에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선두 군수는 “안전에 관한한 아무리 잘 해도 부족하다면서 미비점이 없는지 한 번 더 살펴보고 피서객 안전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재차 당부하였고,피서객들에게는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홍보와 함께 의령군에서 안전하고 즐거운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준희  jj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준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