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해경, 통영-고성 지역 어민 간담회

통영해양경찰서는 통영, 고성지역 민간해양구조대 및 낚시어선업자 80여 명을 초청해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통영해경은 낚시어선업자와 자율적 임검체계 개선 시범운영을 통한 안전문화 정착 및 고성 지역내 활동 중인 민간해양구조대원을 대상으로 민·관 협력체제  강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통영파출소, 고성파출소에서 각 시행했으며, 주요내용으로는 ‘낚시어선 임검체계 개선 시범운영 추진배경·자율 안전관리로 인한 업자의 자율성 및 책임성 강화·출항전 임검요령 및 주요 확인 사항·자율점검표 및 해양안전수칙 팜플렛 배부’ 등으로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적극적 참여를 독려했다.

간담회 참석한 고성군 민간해양구조대장 김도진(53세)은 “적극적인 현장교육 및 간담회 등으로 선박 안전사고 예방 및 구조 활동에 적극적으로 임할 것이며, 영원한 바다지킴이의 조력자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낚시어선 임검체계 개선으로 사업자 및 이용자의 만족도 향상과 자율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이번 간담회를 가지게 됐으며,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