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사진으로 보는 세상
임금님도 반한 함양 곶감

18일 곶감 주산지인 경남 함양군 서하면 오현마을 신서성(54) 씨가 감나무에 올라 곶감용 고종시감을 따고 있다.

함양 고종시 곶감은 큰 일교차로 당도가 높고 단단한 육질을 자랑하며 품질이 뛰어나 예로부터 임금님께 진상할 정도로 명성이 높아 인기를 끌고 있다.

 

이태헌 기자  lt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태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