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동예술촌 문화예술축제’ 11월 9일까지 열린다재즈콘서트,예술학교 발표회,입주작가 아트마켓 등
제5회 창동예술촌 문화예술축제가 29일부터 오는 11월 9일까지 마산 원도심지역인 창동예술촌 일원에서 열린다. (지난해 행사 )

제5회 창동예술촌 문화예술축제가 29일부터 오는 11월 9일까지 마산 원도심지역인 창동예술촌 일원에서 열린다. 재즈음악과 예술작품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창원시와 사단법인 창동예술촌 주관으로 진행된다.

우선 11월 3~4일 오후 6시부터 창동예술촌 아트센터 아고라광장에서 ‘재즈 콘서트’가 열린다. 첫날 11월 3일에는 창동예술촌 예술학교 하모니카 및 탱고 수강생들이 ‘김정곤 재즈그룹’ 과의 합동 공연을 통해 그동안 예술학교에서 배운 실력을 뽐낸다. 11월 4일에는 ‘강성민 재즈퀸텟’이‘Over The Rainbow’,‘Moon River’등 가을과 어울리는 낭민적인 재즈 선율을 들려준다.

29일부터 오는 11월 4일까지 아고라광장에서 전시된 서예,캘리,판화,테라코타 등 예술학교 수강생들의 발표작품 60여 점도 감상할 수 있다. 11월 9일까지 창동거리길 일원에서는 창동예술촌과 부림창작공예촌 입주작가들이 소그룹으로 체험형 아트마켓을 운영한다. 벤치나 약간의 소도구를 이용해 탐방객이 쉬어가거나 문화예술 체험을 할 수 있다.

박상석 도시재생과장은 “마산가고파국화축제 기간 동안 창동예술촌과 부림공예촌 등 마산 원도심지역을 방문하는 관광객,시민,입주예술인,상인이 함께 소통하고 즐기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창동예술촌은 마산지역 원도심 재생을 위해 2011년부터 창동의 빈 점포를 활용하여 예술촌을 조성하고 예술인을 입주시킨 후 다양한 예술 창작활동과 시민참여 체험활동 등 프로그램 운영으로 관광객을 유치하고 지역 상권 활성에도 도움을 주고자 조성됐으며,지난 2012년 5월 25일 개촌했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