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박대출 의원 “KBS ‘오늘밤 김제동’ 폐지하라”“국영방송이 김정은 찬양 하는 사람 주장 여과없이 방송” 비난

 

자유한국당 박대출의원

자유한국당 박대출 의원(진주시 갑,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이 KBS‘오늘밤 김제동’ 프로그램 폐지를 요구했다.
박 의원은 6일 보도자료를 통해 “KBS ‘오늘밤 김제동’이 ‘김정은 위인맞이 환영단’의 김수근 단장을 인터뷰했다”며 “김수근은 광화문 광장에서 김정은 찬양을 하는 사람이며,‘김정은의 열렬 팬’이라고 자랑하는 사람이다. ‘공산당이 좋다’고 서슴없이 내뱉는 사람이다”고 직시했다.

박 의원은 “그런 사람을 국가기간방송이 인터뷰하고, 그의 주장을 여과 없이 방송했다”면서 “내용도 기가 막힌다. 김정은 더러 ‘겸손하고, 지도자의 능력과 실력이 있다’고 하는 등 내용도 기가 막힌다”고 지적했다.

그는 특히 “국가교육방송은‘김정은 퍼즐’을 만드는 세상이 되고, 국가기간방송은 ‘김정은 찬양’을 여과 없이 내보내는 세상이 됐다”면서 “서울 한복판도 모자라나. 아예 방송에서 ‘김정은 찬양'이냐”고 되물었다.

박 의원은 “‘오늘밤 김제동’은 뉴스라인을 폐지하고, 확대 편성된 프로그램이다”며 “시작 때부터 정치 편향 논란을 샀다. 더 방치할 수 없는 지경이다”고 프로그램 당장 폐지를 요구했다.

조정수 기자  jsjo3030@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