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거제
대우조선, LNG운반선 잇단 수주로 달성률 90% 돌파오세아니아지역 선사로부터 LNG운반선 1척 수주
올해 LNG운반선만 17척, 2014년 37척 이후 최다

대우조선해양이 LNG운반선 1척을 추가로 수주하며, 수주목표 달성률 90%를 돌파했다.

대우조선해양은 오세아니아지역 선사로부터 LNG운반선 1척을 수주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선박은 거제 옥포조선소에서 건조돼 오는 2021년 상반기까지 선주측에 인도될 예정이다.

이번에 수주한 대형 LNG운반선은 대우조선해양이 자랑하는 천연가스 추진엔진과 재액화시스템, 연료저감장치 등 대우조선해양의 최신 기술이 적용됐다. 이를 통해 선박의 가스 증발률은 낮아지고, 운항효율성은 높아지게 된다.

대우조선해양이 올해 수주한 17척의 LNG운반선 수주실적은 지난 2014년 37척, 2004년 19척에 이어 역대 세 번째로 높은 수주실적이다.

이와 같이 대우조선해양이 LNG운반선에서 강점을 가지게 된 것은 2000년대 초반부터 집중적인 연구개발을 진행해 왔기 때문이다.

특히, 지난 2015년 구축한 에너지시스템실험센터를 통해 다양한 연구개발이 진행되면서 현재와 같은 압도적인 기술력을 보유하게 됐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지난 2014년 수주목표 달성 이후 4년만에 수주목표 90%를 달성했다”며 “끝까지 수주목표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우조선해양은 올해 LNG운반선 17척, 초대형원유운반선 16척, 초대형컨테이너선 7척, 특수선 5척 등 총 45척 약 65억 8000만 달러 상당의 선박을 수주해 올해 목표 73억 달러의 90%를 달성했다.

황원식 기자  hws321@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