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군, 지방재정 확대 우수단체 선정행안부 주관, 전국 우수 인센티브 1억5000만 원 확보

하동군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18년도 지방재정 확대 우수 자치단체로 선정돼 1억5000만 원의 재정 인센티브를 확보했다고 지난 31일 밝혔다.

전국 243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한 지방재정 우수 자치단체 선정은 최근 고용상황 악화에 긴급히 대응하고자 중앙과 지방이 협력해 일자리 창출 등 지방재정 지출 확대 추진 필요에 따라 그 실적을 평가하기 위해 실시됐다.

군은 추경시기, 추경규모, 일자리예산 규모 등 3개 분야 7개 지표를 활용해 재원 규모 등이 유사한 동종 단체별로 구분 평가한 지방재정 확대 우수 자치단체 선정에서 추경예산 신속 편성, 당초·추경예산 확대, 일자리 예산 확대, 자체 우수사례 등 주요 부문에서 동종 단체 평균보다 우수한 수치를 기록했다.

군은 상반기 재정신속집행 평가에서도 최우수 자치단체로 선정됐으며 올해 재정집행과 재정 확대 분야에서 전국 최우수, 우수 자치단체에 각각 선정됐다.

윤상기 군수는 “2019년에도 일자리 확대 등 재정운용 필요성에 따라 지자체의 신속한 추경 편성 및 재정확대 편성을 적극 추진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