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통영서 6년째 춘계대학축구대회 연속 개최덴소컵 한·일대학축구 정기전 MOU 체결
축구연맹전, 2월12일부터 16일간 열전

제55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이 통영시에서 개최된다. 이로써 통영시는 6년 연속 춘계대학축구대회를 유치하는 쾌거를 올리게 됐다.

통영시와 한국대학축구연맹(회장 변석화)는 지난 9일 통영시장실에서 제55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과 2019 덴소컵 한·일대학축구 정기전 개최를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강석주 통영시장과 변석화 한국대학축구연맹회장을 비롯한 한국대학축구연맹 최태섭 사무총장과 통영시축구협회 정국식 회장 및 시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해 상호 서명하고 그 뜻을 같이했다.

이날 맺은 협약에는 통영시에서 대회 개최비 지원과 안전사고 방지, 적극적인 행정 지원을 제공하고 한국대학축구연맹은 양 대회 TV 중계방송과 많은 선수단이 참가할 수 있도록 역할을 분담하고 양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제55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은 오는 2월12일부터 16일간 예정으로 통영시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참가팀은 접수 중으로 확정되지 않았지만 선수들의 기량을 엿보기 위한 올해 첫 대회인 만큼 작년의 참가팀 수인 76개 팀보다 2~3개 팀이 더 참가할 것으로 축구관계자는 내다보고 있다.

또, MOU에 명시된 2019 덴소컵 한·일대학축구정기전은 다가오는 3월17일 통영공설운동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 대회에서는 춘계 대학축구연맹전을 통해 선발된 우수선수들과 일본의 대학 선발 우수 선수들과의 열띤 한판 승부가 예상된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 제54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에는 76개 팀 7000여 명이 참가해 52억 원의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가져왔다”며 “이번 협약으로 통영시가 축구의 메카로서 발돋움하는 계기는 물론 지역경제 활력에도 단비 역할을 할 것이다”고 전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