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 한다사중, 한다사랑 한마음축제 수익금 전액 기부축제 운영 수익금 41만5000원…사랑의 열매 재단에

하동 한다사중학교(교장 정한규)는 제3회 한다사랑 한마음축제 수익금 41만5000원 전액을 ‘사랑의 열매 재단’에 기부했다고 17일 밝혔다.

한다사중학교는 축제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전교학생회가 운영한 카페, 아나바다장터, 특수학급 학생들의 수제 비누 판매 등을 통해 41만5000원의 수익금을 냈다.

많은 액수는 아니지만 학생과 교직원들의 노력으로 얻은 수익금을 좋은 곳에 사용하고자 ‘사랑의 열매 재단’에 전액 기부했다.

한다사중학교는 지난해에도 제2회 한다사랑 한마음축제 프로그램을 통해 얻은 수익금을 ‘자이투나 나눔문화학교’에 기부했다.

이렇게 학생과 교직원, 학부모, 지역민들이 참여해 만들어낸 작은 결실을 사회에 환원하는 경험을 통해 학생들이 같이의 가치를 배우고 있다.

정한규 교장은 “우리 학생들이 축제라는 교육 활동을 통해 얻은 결실을 사회에 환원하는 경험을 통해 나누고 베풀면서 다른 사람을 돕고 위하는 따뜻한 마음을 지닌 사람으로 자라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학교에서의 경험을 통해 타인을 배려하고 위하는 능력을 길러 행복한 학교생활에 이어 사회에 있어서도 도움이 되는 훌륭한 사람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