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 금남면 덕포마을 다목적회관 개관주민 소통·화합·복지 공간 활용

하동군 금남면은 덕포마을 주민들의 화합과 소통의 공간이자 어르신들의 쉼터 역할을 할 다목적회관 신축공사가 완료됨에 따라 지난 18일 신축현장에서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준공식은 김경원 부군수를 비롯해 이학희·윤영현 군의원, 지역 기관·사회단체장, 마을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 경과보고, 축사, 개관 테이프커팅, 시설 라운딩 순으로 진행됐다.

덕포마을 다목적회관은 3억9600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덕천리 1107-5 일원 273㎡의 부지에 지상 2층 연면적 213㎡ 규모의 철근콘크리트 구조로 건립됐다.

다목적회관은 1층에 방 2개·거실·다용도실·주방·방송실·화장실 2개, 2층에 회의실을 갖춰 어르신들의 여가활동은 물론 주민화합 공간으로 활용된다.

이상기 이장은 “주민들의 숙원사업이었던 노후된 경로당을 다목적회관으로 준공해 준 마을주민 등 관계자 여러분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김삼권 면장은 “마을 주민에게는 소통과 화합의 공간이 되고, 어르신들에게는 활기차고 건강한 복지공간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행정 서비스를 펼치겠다”고 밝혔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