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고성군, 대중교통체계 개선에 나선다대중교통 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고성군은 이용자 중심의 대중교통체계 개편으로 안전하고 질서 있는 교통체계를 구축한다.
 
군은 군청 중회의실에서 박일동 부군수, 최상림 군의회 부의장, 군의원, ㈜고성버스 관계자, 관련부서장, 각 읍면장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중교통 체계 개편 용역 착수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수행기관인 ㈜21세기산업연구소의 과업 추진계획 보고와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대중교통 체계 개편 용역을 통해 △전형적인 농촌지역인 고성군의 특성을 반영한 버스노선 개편 및 행복택시와 연계방안 검토 △버스요금 단일화 △농어촌버스 준공영제 및 공영제 도입 검토 등 다각적인 검토가 이뤄진다.

박일동 부군수는 “지난 10년간 이뤄지지 않았던 고성군의 대중교통제도 개선을 통해 군민의 대중교통 이용 만족도를 향상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