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향토장학회, 남해초 축구부 버스구입비 지원 의결1억 원 범위 내에서 부족분 지원

남해군향토장학회(이사장 장충남)가 평생학습관 다목적홀에서 개최된 이사회에서 남해초등학교 축구부 버스구입비를 자체기금으로 지원할 것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남해초등학교 축구부는 지난 2000년 11월 창단해 그간 경남단위, 전국단위 대회에서 우승을 휩쓸며 명실상부 전국의 대표 유소년 축구부로 성장했다. 하지만 지난 2007년 구입한 축구부 버스의 노후화로 잦은 고장이 발생해, 각종 대회 출전 시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상존하고 있는 실정이었다.

남해초 축구부의 사정을 알고 각계각층에서 버스 구입비를 기탁했다. 남해초 축구부후원회에서도 기탁금을 모금해 왔지만 2억2000만 원에 달하는 비용을 충당하기는 역부족이었다.

그간 남해군은 당해연도의 일반회계 세입에 계상된 지방세와 세외수입의 총액으로 당해 소속공무원의 인건비를 충당하지 못하는 경우, 교육경비를 지원할 수 없는 지자체 교육경비 보조에 관한 규정에 가로막혀 축구부 차량 지원을 해줄 수 없었다.

이에 대한 대안을 마련하던 중에 남해초 축구부후원회 모금활동 후, 남해군향토장학회 자체기금으로 1억 원 범위 내에서 부족분을 지원하는 안건을 상정해 의결하게 됐다.

장충남 이사장은 “지금까지 공부를 잘하는 학생들에게 지원을 많이 해 줬는데 이제는 예·체능분야 지원도 필요하다고 본다. 타 종목이나 다른 학교와의 형평성 문제가 거론될 수 있지만, 그러한 사안이 발생하면 이사들의 의견을 들어 상황에 맞게 판단하겠다”며 “남해초등학교 축구부 지원에 힘을 모아주신 임원과 회원들, 그리고 여태껏 장학금을 기탁해 주신 모든 기탁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 장학회 모금이 활성화돼 우리 지역 학생들이 더 많은 혜택을 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향토장학회가 의결한 이번 안건은 오는 2월 말 개최될 총회에서 최종 승인을 받아 추진될 계획이다.

정한성 기자  j11s66@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