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군 적량면 설 명절 나눔 손길 이어져의용소방대 쌀 30포, 라면 30상자 기탁

하동군 적량면은 의용소방대와 새마을협의회가 설 명절을 맞아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 전해 달라며 쌀 30포와 라면 30상자를 각각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번 나눔은 민족 최대의 명절 설을 앞두고 지역 내 어려운 이웃과 정을 함께 나누고자 적량면 의용소방대와 새마을협의회 회원들이 정성을 마련한 것으로 지역 내 경로당과 어려운 세대에 전달될 예정이며, 해마다 훈훈한 명절나길 위해 온정의 손길을 지원해 왔다.

윤종식 대장은 “설과 같은 큰 명절은 어느 때보다 소외된 이웃에 대한 관심이 더 필요한 때로 주위를 돌아볼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으며, 김영길 회장은 “회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어려운 이웃에 전달돼 즐거운 명절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성경현 면장은 “최근 어려운 경제상황에서도 나눔을 실천하는 지역의 단체에 감사하다”며 “기탁된 물품은 지역 내 저소득 세대를 직접 방문해 고마움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