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군 청암면 바르게살기협의회명사마을 효정당 요가 회원 성품 기탁

하동군 청암면에 설 명절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따뜻한 나눔의 손길이 이어져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하동군 청암면은 바르게살기협의회(회장 윤용현)와 명사마을 효정당 요가회원 일동이 면사무소를 찾아 어려운 이웃에 전해 달라며 각각 라면 10상자와 사과 18상자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번 나눔은 설을 앞두고 지역 내 어려운 이웃과 정을 함께 나누고자 바르게살기협의회와 효정당 요가회원들이 정성을 마련한 것으로 지역 내 어려운 세대 및 경로당에 전달될 예정이며, 해마다 훈훈한 명절나길 위해 온정의 손길을 지원해 왔다.

윤용현 회장은 “이번 나눔을 통해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이 훈훈한 설 명절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꾸준한 봉사활동을 통해 나눔문화를 확산하는 사회분위기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춘환 면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을 주신 데에 감사하다”며 “주민들과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 분위기가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