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작은 변화, 새로운 출발! 통영시보 개편통영의 메시지를 전하는 역할을 수행

통영시는 그동안 신문형으로 매월 발행하던 통영시보(소식지)를 2월호부터 책자형으로 확대 개편해 발행했다.

기존 신문형 통영시보가 주로 통영시정을 전달하는 시정소식지로서 기능을 수행했다면, 개편한 책자형 통영시보는 시민의 소소한 일상이나 바람, 통영의 문화·역사 등을 알기 쉽고 생생하게 보도함으로써 누구나 읽고 싶은 생활지로 안착하는데 주안점을 두고 있다.

통영시보의 얼굴이라 할 수 있는 제호와 표지는 창간의 의미를 담아 많은 고민과 자문을 거쳐 엄선했다.

제호는 ‘통영마당’으로 여러 의미를 함축하지만 저마다의 열린 느낌으로 받아들이자는 뜻으로 그 의미를 단정하지 않았다. 또한 2월호 표지는 통영의 자랑이자 한국을 대표하는 서양화가로 ‘색채의 마술사’라 불리는 전혁림 화백의 청와대 소장품인 ‘통영항’을 담았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이번 통영마당 발행을 계기로 시민에게 보다 친근하게 가까이 다가가 소통함으로써, 작은 변화를 통한 새로운 출발로 행복한 통영을 만드는데 진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통영시보는 앞으로 많은 시민의 생활 현장을 수시로 누비며 통영사람의 생각과 바람, 구석구석을 담아 전국에 통영의 메시지를 전하는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 구독은 무료이며, 통영시 홈페이지와 읍·면·동 주민센터, 공보감사담당관실로 신청하면 된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