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이웃사랑 온정의 손길 이어져고성군에 이웃을 생각하는 온정의 손길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고성읍에 소재한 제일건재공구상사 조일용 대표 부부는 11일, 고성군청을 방문해 이웃돕기 성금 400만 원을 기탁했다.

제일건재공구상사는 연초마다 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하고 있으며 지난 2015년부터 고성사랑아이사랑 결연사업을 통해 매월 어려운 아동을 후원하며 한결같은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같은 날 고성읍 해단횟집(홍정근 대표)은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50만 원을 기탁했다.

해단횟집은 10년간 김장나눔축제에 물품을 후원하고 있으며 고성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운영하는 ‘참 고마운 가게’ 105호점으로 협약돼있다.

이어 고성 72프렌즈 야구단(단정 배정구)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성금 50만 원을 기탁했다. 삼강에스앤씨협력사협의회도 지난 1월 이웃돕기 성금 100만 원을 기탁한 데에 이어 100만 원을 추가로 기탁하며 사랑의 손길을 전했다. 

소담교회(전치영 목사)도 지역 내 소외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신도들이 십시일반으로 마련한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