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고성~서울 시외버스, 첫차 오전 6시 출발·1일 26회 운행 조정

경남도가 고성에서 서울(남부)로 이동하는 승객의 교통 이용편의를 위해 시외버스 첫차 운행시간을 오전 6시 25분에서 오전 6시로, 1일 운행횟수를 26회로 조정했다.

그동안 지역 내에서 첫차 운행시간을 앞당겨 달라는 요청이 지속적으로 있어왔다.

이에 경남도는 12일 오전 11시 고성군청 회의실에서 고성군민, 고성군 도의원, 운수업체, 경상남도 및 고성군 교통담당 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개최해 시외버스 운행시간 조정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운행시간 조정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됐다.

조규호 경상남도 교통정책과장은 이용시간 조정에 따른 이용 불편함이 발생하지 않도록 홍보 등 사전준비를 철저히 해줄 것을 운수업체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이번 운행시간 조정은 여객터미널 등에 충분한 홍보를 거친 후 오는 25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