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김해시 올해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지원 3개 사업, 총 1억4000만 원 지원

김해시가 고용노동부 주관 ‘2019년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된 ‘일·가정 양립과 여성일자리 발굴을 위한 WIN WIN 프로젝트’를 비롯해 총 3개 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은 지방자치단체와 일자리 관계기관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지역·산업 특성에 맞는 일자리 사업을 발굴하고 고용노동부가 심사·선정해 시행하는 ‘중앙정부·지방자치단체 일자리 협력사업’이다.

김해시가 추진하는 지역·산업 맞춤형 사업은 김해YWCA가 수행하는 △일·가정 양립과 여성일자리 발굴을 위한 WIN WIN 프로젝트, 한국산업단지공단 김해지사가 추진하는 △수출주도형 강소기업육성 프로그램 지원을 통한 고용 창출 사업, 병동농공단지 입주기업체협의회가 운영하는 △병동농공단지 근로자 기숙사 지원사업이다.

수출주도형 강소기업육성 프로그램 지원을 통한 고용 창출 사업을 주도할 한국산업단지공단 김해지사 담당자는 “기업요건에 맞는 인재 양성 교육을 통해 30명 이상 취업을 실현하고 해외시장개척과 맞춤형 컨설팅에 참여할 기업 30개 업체를 지원해 지역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또한, ‘일·가정 양립과 여성일자리 발굴을 위한 WIN WIN 프로젝트’를 추진할 김해 YWCA 사업담당자는 “취업을 희망하는 김해시 여성들을 위해 취업예비교육, 구인 업체를 발굴 등 연계 활동 뿐만 아니라 일·생활 균형 확산 캠페인을 통해 여성이 좀 더 맘 편히 일할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를 확산시키겠다”는 방침이다.

이태홍  lth123@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태홍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