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경상대 조현주 박사, ‘캐나다 건국 150주년 상원 메달’ 수훈가축질병의 진단법 및 예방 기술 개발에 헌신

국립 경상대학교 수의학과 동문인 조현주 박사(캐나다 한인시니어협회 회장)가 캐나다 의회 상원에서 수여하는 ‘캐나다 건국 150주년 상원 메달 훈장(Senate of Canada 150 Medal)’을 수훈해 화제가 되고 있다.

조현주 박사는 지난 1964년 경상대학교 수의학과를 졸업한 뒤 캐나다 농무성(ADRI)에서 27년간 수의과학자로 근무하며 가축질병의 진단법 및 예방 기술 개발에 헌신했다.

또한, 은퇴 후에는 캐나다 한인동포 사회를 위한 봉사활동에 기여했다. 캐나다 의회 상원은 조현주 박사의 이러한 공로를 인정해 캐나다 건국 150주년 상원 메달 훈장을 수여했다.

조현주 박사는 지난 1939년 진주시에서 출생해 진주중학교와 진주고등학교를 졸업(1958년)하고, 진주농과대학(현 경상대학교) 수의학과에 전체 수석으로 합격해 대학 4년간 학비를 장학금으로 수혜 받은 우등생이었다.

지난 1964년 수의학과 졸업 후, 서울대학교 대학원에 진학해 전윤성 교수로 1966년 석사학위를 취득했는데, 석사과정 중 국가공무원으로 채용돼 농림부 가축위생연구소(현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수의연구사로 근무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