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한남포토
지리산 봄꽃 개화 시작전년 대비 10일 빨라

지리산 저지대 곳곳에 봄을 알리는 복수초, 산수유, 히어리, 진달래, 매화나무 등 다양한 야생화들이 꽃망울을 터뜨리기 시작했다.

11일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에 따르면 지리산 야생생물보호단이 실시한 야생화 모니터링 결과에 따르면 올해 복수초 개화는 최근 따뜻한 날씨의 영향을 받아 지난해에 비해 10일이나 빠른 것으로 관찰됐다.    

또, 따뜻한 날씨가 계속 된다면 현호색, 제비꽃, 큰구슬붕이, 얼레지, 피나물 등 다양한 색상의 봄꽃을 지리산 탐방로 주변에서 찾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강태준 기자  kt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