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밀양시 청년드림카드사업 대상자 모집매월 50만 원, 총 200만 원 지원

밀양시는 청년들의 취업비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경남도와 함께 ‘경남청년구직활동수당지원사업(이하 경남청년드림카드사업)’을 시행한다.

‘경남청년드림카드사업’은 미취업 청년의 활발한 구직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가입대상은 밀양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연속해 6개월 이상 거주한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의 미취업청년 중 가구중위 소득이 150% 이하인 자이다.

선정은 가구소득, 미취업기간, 부양가족 수를 기준으로 정량평가해 내달 중순 경에 최종 대상자가 발표된다.

상반기 지원규모는 70명이며, 지원내용은 구직활동과 관련된 비용으로 교육비, 도서구입비, 교통비, 숙박비 등이다.

대상자로 선정될 시, 매월 50만 원씩 4개월간 총 200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신청기간은 오는 31일까지이며, 신청방법은 홈페이지에 접속해 자가진단표를 활용해 신청자격 확인 후 신청할 수 있다.

최미례 일자리경제과장은 “지역 내에 취업 준비 중인 많은 청년들이 구직활동수당을 지원받아 원하는 직장에 취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드림카드 사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우동원 기자  dw-woo7330@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동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