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군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합동캠페인경찰서·교육지원청·범운전자회

새 학기를 맞아 하동지역 유관기관들이 청소년의 일탈행위와 학교 내 폭력을 미연에 예방하고자 팔을 걷었다.

하동군은 14일 아침 등교 및 출근시간대 하동경찰서에서 하동초등학교 100주년 기념광장으로 이어지는 도심거리에서 청소년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및 학교폭력예방 합동캠페인을 벌였다고 밝혔다.

이날 캠페인에는 군청을 비롯해 경찰서, 교육지원청, 모범운전자회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여해 학교폭력 신고요령과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안내내용이 담긴 팸플릿을 나눠주며 동참을 호소했다.

특히, 이번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 거리 캠페인에는 지역 내 유관기관이 함께 참여함으로써 효과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캠페인에 참여한 군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지역의 모든 청소년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생활하는 ‘청소년 청정지역 하동’을 실현하는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한성 기자  j11s66@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