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법률홈닥터’ 진주 진성면 맞춤형 봉사활동 참여취약계층 위한 출장 무료 법률 지원 서비스 제공

장애인, 노인 등을 위한 무료법률 지원서비스 ‘법률홈닥터’ (변호사 김아영)가 진주시 진성면 맞춤형 봉사활동에 참여했다고 19일 밝혔다.

재단법인 복지재단에 따르면 ‘법률홈닥터’는 법적 도움을 받기 어려운 서민들을 대상으로 법률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법무부 소속 변호사이다. 이들은 전국 65개 지역의 시청·구청·사회복지협의회에 배치돼 법률상담, 법교육, 법률문서작성, 복지연계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5월 21일부터 진주시에 배치된 ‘법률홈닥터’는 진주시복지재단 내 별도 사무실을 두고 있으며, 운영시간은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지난해는 진주시 30개 읍·면·동 순회 홍보 및 455건의 상담으로 취약계층에게 법적 권리를 찾아 주고 어려움을 해결했다. 법률상담이 필요한 경우 법률홈닥터 전화(755-7560)를 통해 이용할 수 있고, 사전 예약 후 대면상담이나 출장상담도 가능하다.

재단 관계자는 “접근성이 떨어지는 지역에도 도움이나 상담이 필요한 분들이 요청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마련한 사업이다”라며 “앞으로 어려운 법률문제에 고민하는 주민들이 편히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