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
양산시 삼성동 ‘통큰 활어회 도매’ 이웃사랑 동참

양산시 삼성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김영학·이종여)는 최근 나눔으로 이웃을 돌보는 삼성동 훈훈한 나눔가게가 주민들의 호응에 힘입어 19호점과 협약을 체결하고 ‘이웃愛행복나무’ 현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삼성동 훈훈한 나눔가게’ 협약을 체결한 업체는 19호점 통큰 활어회 도매(대표 이상조)로 돌봄이웃을 돕는데 써달라며 매월 3만 원씩 1년간 기부하기로 했다.

업체 대표는 “적은 금액이지만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램이며, 1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기부를 통해 다 같이 행복한 마을을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영학 공공위원장은 “어려운 경제여건에도 나눔가게 협약에 참여해주신 통큰 활어회 도매 대표께 감사드린다”며 “주위에 도움이 필요한 돌봄이웃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가는 복지행정을 펼쳐나가겠다”고 전했다.

정규익 기자  jgi@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규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