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생활 문화종합
의령, ‘홍의장군의 지혜’ 배우러 의병제전으로 가자의령서동공원 일원서 21일까지
이호섭가요제·수박축제 등 다채로운 행사
혼불채화.

4월의 햇살이 따사로움을 더해 갈 무렵, 충의의 고장 의령에는 임진왜란시 전국 최초로 의병을 일으킨 망우당 곽재우 장군을 비롯한 17장령과 수많은 의병을 추모하기 위해 의병제전이 개최된다.

올해 47회째를 맞이하는 의병제전은 경남도 유망축제로 선정, ‘홍의장군의 지혜를 배우다’라는 주제로 오는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의령 서동생활공원을 비롯해 의령군 일원에서 펼쳐진다.

올해는 지난해까지 공설운동장에서 개최했던 기념식과 이호섭가요제를 비롯해 모든 행사를 의령 서동생활공원으로 일원화하고 방문객을 맞이한다.

먼저 오는 18일 오후 2시에는 충익사 사당에서 추모제향을 시작으로 곽재우 장군이 의병을 모집했던 현고수에서 혼불채화와 함께 축제의 서막을 알리는 의병의 혼불이 의병탑으로 향한다.

더불어, 오후 6시 30분부터 축제의 흥겨움을 더할 북놀이와 축등행렬이 이어져, 의병교에서 혼불을 맞아, 군민의 마음을 모아 의병탑에 혼불을 안치한다.

축제 두 번째 날인 오는 19일에는 임진왜란시 곽재우 장군의 오지거를 모태로 의병의 횃불행진과 퍼레이드가 충익사에서 서동생활공원으로 이어진다.

임란창의 427주년의 의미를 담아 427개 횃불을 주민과 관광객이 함께 참여, 의병의 함성을 느끼는 퍼레이드를 진행한다.

축제 세 번째 날인 오는 20일에는 전국에서 뛰어난 당도를 자랑하는 토요애 수박축제가 오전 10시부터 서동생활공원 기오름 마당에서 열리고 주변에는 수박터널, 문양수박, 수박화채 등 방문객의 오감을 자극하는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가 준비돼 있다.

이어서, 저녁에는 의령출신 이호섭 작곡가와 함께하는 제5회 이호섭가요제가 서동생활공원 의병특설무대에서 열린다.

축제 마지막 날에는 의병의 함성을 담은 의병마라톤 대회가 의령공설운동장에서 펼쳐진다.

이와 함께 축제장에는 의병체험장과 의령큰줄땡기기를 비롯한 의령전통한지, 솟대만들기를 비롯해서 공예체험 등 아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거리가 마련돼 있다.

특히, 역사축제의 특성화와 문화관광축제 도약을 위해 의전위주의 기념식에서 탈피, 개막행사로 전환하고 개별 행사마다 관광객이 참여 할 수 있도록 야간행사 위주로 진행된다.

또한, 의령지역 의병의 특징인 홍의장군을 특성화해 ‘홍의드레스코드’를 운영, 관광객과 방문객이 ‘홍의철릭’을 입고 축제장을 홍의의병의 물결로 만드는 전략을 마련해 관광객 참여형 축제로 만들 예정이다.

더불어 가족단위 관광객과 젊은 연인들의 만족도 향상은 물론 재방문율을 높이기 위해 축제장에는 교통을 전면 통제하고 다양한 쉼터, 휴식공간과 함께 장미꽃, 토피어리 등 인생사진관을 마련해 포토존으로 사용되도록 했다.

정준희 기자  jj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