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5평 규모 52개 귀농·귀촌 주말농장 개장“예비 귀농인을 환영합니다”

고성군은 예비 귀농인을 유치하고 귀농·귀촌 활성화을 위해 올해 처음으로 귀농·귀촌 주말농장 운영을 개장한다.

주말농장은 고성읍 덕선리 464번지 일대 2583㎡의 부지에 18㎡(5평) 규모의 텃밭 52개가 조성돼있다.

이는 인근 시·군 주말농장의 면적에 비해 넓은 편이다.

주말농장에는 화장실, 세면장, 농기구 보관실 등 편의시설이 설치돼 있으며 군은 텃밭 운영에 필요한 비료 및 호미 등 소도구를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또, 도시민들의 귀농귀촌에 초점을 두고 귀농전문 농업대학, 귀농지원센터, 귀농인 체험실습포, 경영실습 임대농장 등과 연계해 운영한다.

주말농장 운영기간은 오는 11월 가을 작물 수확 시까지다.

주말농장 체험을 희망하는 누구나 신청가능하며 별도 사용료는 없다.

신청방법은 농업기술센터 방문 및 메일, 팩스로 신청하면 되고 분양이 완료되면 신청이 마감된다.

군 관계자는 “귀농·귀촌 주말농장을 통해 직접 수확한 친환경 농산물을 식탁에 올리며 지역 농산물에 관심을 가지는 유익한 기회가 될 것이다”며 “주말농장은 귀농·귀촌에 관심이 있는 도시민에게 영농을 미리 체험하면서 귀농귀촌에 대한 사전 정보를 얻고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밑거름을 마련해 줄 것이다”고 말했다./최현식 기자

기타 자세한 사항은 고성군 농업정책과 귀농귀촌담당(670-4135)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성호 기자  kallsh@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