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경상대 국어문화원, ‘우리말 가꿈이 여는 마당’바른 언어 사용과 바람직한 한글문화 전파

국립 경상대학교 국어문화원 인문대학 아카데미홀에서 ‘2019년 경남도 우리말 가꿈이 여는 마당(발대식)’을 지난 16일 오후 가졌다.

우리말 가꿈이는 국민들의 바른 언어 사용을 이끌고 바람직한 한글문화 전파에 앞장서는 동아리로,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원으로 진행하는 사업이다.

올해 우리말 가꿈이는 우리말 가꿈이 대표 강소미(국어국문학과 4) 학생을 비롯해 경남지역 대학생 20명이 참가했다.

우리말 가꿈이들은 청소년언어·공공언어 실태 조사, 토박이말 연구, 세종 나신 날·한글날 기념행사, 우리말 알리기 거리 홍보 등 다양한 활동으로 언어문화를 개선하는 운동을 하고 여기에 국민의 참여를 이끄는 활동도 하게 된다.

특히, 이날 여는 마당에는 진주 신진초등학교 이창수 선생이 참석해 토박이말 사용에 대해 특강을 해 뜻깊은 시간이 됐다.

이날 행사는 개회, 인사말씀, 우리말 가꿈이 선서와 임명장 수여, 우리말 가꿈이 서약식, 토박이말 사용에 대한 특강, 기념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