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고성
고성군의회, 강원도 고성에 ‘도움의 손길’300만 원 상당 고성쌀국수 230박스 전달
왼쪽에서 두번째 함형완 강원도 고성군의회의장, 왼쪽에서 세번째 박용삼 경남 고성군의회 의장.

고성군의회는 강원도 산불 이재민을 위로하고 위문품을 전달하기 위해 강원도 고성군을 직접 방문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방문은 갑작스런 산불로 실의에 빠진 이재민들에게 작은 도움의 손길을 건네고자 고성군의회 의원들이 정성을 모아 마련한 위문품을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박용삼 의장, 최상림 부의장은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사무소에서 함형완 강원도 고성군의회의장을 만나 위로의 말을 전한 뒤, 300만 원 상당의 고성 쌀국수 230박스를 기탁했다.

박용삼 의장은 “경남 고성군과 우호협력도시인 강원도 고성군이 갑작스러운 대형 산불로 큰 피해를 보았다는 사실에 직접 현장으로 달려와 위로하게 됐다”며 “산불로 무너진 삶의 터전이 하루 빨리 복구돼 피해주민들이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길 간절히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성호 기자  kallsh@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