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멸치건조 작업장 화재…9000만 원 재산피해

지난 20일 오전 10시 34분께 창원시 마산합포구 덕동동의 한 수산업체 멸치건조 작업장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야적장에 적재된 채반 3만 장 정도가 소실돼 소방서 추산 9000만 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공장 관계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2시간여 만에 불길을 완전히 잡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자세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