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통영
제193회 통영시의회 임시회 폐회추가경정예산안 및 조례안 등 20건 안건 심의·의결

통영시의회(의장 강혜원)는 제193회 통영시의회 임시회를 지난 5일 개회해 19일 제2차 본회의를 끝으로 15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비롯해 의원발의 조례안 5건과 집행부 제출안건 14건 등 총 19건의 안건에 대해 각 상임위원회 별로 심도 있게 심사한 가운데 원안가결 13건, 수정가결 4건, 보고 1건, 찬성의견 1건을 처리했으며, ‘2019년도 행정사무감사 계획서’를 승인·의결했다.

회기 중 지난 10일부터 11일까지 2일간은 제1차 정례회에 있을 ‘2019년도 행정사무감사 대비 주요사업장’을 방문해 현안사업에 대한 추진상황 및 문제점을 현장에서 파악·분석하는 등 내실 있는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을 펼쳤다.

이어,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3일간은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2019년도 기금운용계획변경안’에 대한 각 상임위원회별 심도 있는 심사가 이뤄졌다. 지난 17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에서는 예산편성의 타당성과 적정성을 면멸히 검토 분석해 예산 총 9098만4000원을 삭감해 예비비로 조정함으로써 한정된 예산이 적재적소에 배분될 수 있도록 하는 등 지방재정의 효율성과 건전한 운영을 위한 심도 있는 의정활동을 펼쳤다.

지난 19일 제2차 본회의에서는 각 상임위원회에서 심사한 안건 등을 의결했다. 특히, 전병일 의원 등 4인이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에 대한 수정안을 제출해 심도 있게 토론한 후 표결한 결과 수정안에 대한 찬성 5표, 반대 8표로 부결돼,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심사 보고한 대로 가결했다.

한편, 제1차 본회의에서는 이승민, 김미옥, 배윤주 의원, 제2차 본회의에서는 전병일, 김혜경 의원, 정광호 의원 등 모두 6명의 의원이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집행부의 각종 시책과 사업에 대한 의견과 대안을 제시하기도 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