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남해경찰서, 문열린 차량 상습 절도한 30대 검거

문이 잠기지 않은 채 도로변에 주차된 차량을 상습적으로 턴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남해경찰서는 남해군 일원을 돌아다니며 문이 잠기지 않은 차량에 침입해 모두 7차례에 걸쳐 현금 50만 원을 포함한 100만 원 상당의 금품을 절취한 A(38) 씨를 절도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범행 후 피해 차량의 블랙박스 SD카드를 빼내는 등 주도면밀하게 범행을 숨기려고 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하고 지역 내에 신고 되지 않은 추가 피해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캐는 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

경찰서 관계자는 “주차 시에는 반드시 차량의 문을 시정해야 한다”며 “차량에 귀중품은 될 수 있음 보관하지 않아야 한다”고 말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