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대우노조, 이동걸 산업은행장·김상조 공정위원장 국민감사청구“산은 국가법령 위반, 공정위 직권남용 등 책임져야”
전국 금속노동조합 대우조선 지회와 대우조선 동종사 매각반대 지역경제살리기 거제범시민대책위원회는 22일 거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현대중공업의 대우조선해양 매각을 반대하는 금속노조 대우조선 지회와 거제범시민대책위는 산업은행 이동걸 회장과 공정거래위원회 김상조 위원장에 대한 감사를 청구한다.

이들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산업은행은 공기업으로서 ‘국가를 당사자로 하는 계약에 관한 법률’과 ‘공기업 준정부기관 계약사무규칙’ 등의 국가법령을 위반 했다”고 주장했다.

또한, “공정거래위원회는 심사결과를 암시하며 기업결합을 담당하는 공무원들에 대한 부당한 업무개입과 경쟁국의 심사기준 제시 등 직권남용, 월권행위 등을 일삼으며 법을 위반했다”고 지적했다.

전국 금속노동조합 대우조선 지회와 대우조선 동종사 매각반대 지역경제살리기 거제범시민대책위원회는 22일 거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이에 “김상조·이동걸의 위법행위에 대한 감사청구 서명운동에 돌입할 것을 선포하며, 대우조선 졸속매각에 대한 책임을 끝까지 추궁하고, 잘못된 매각을 원점으로 되돌릴 때 까지 결코 투쟁을 멈추지 않을 것이다”고 밝혔다.

대우조선 노조 신상기 위원장은 “이번 서명운동은 전국적으로 진행될 계획이다”면서 “내달 2일까지 접수된 서명지를 제출할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국민감사청구제도는 공공기관의 사무처리가 법령위반 또는 부패행위로 인해 공익이 현저히 저해된다고 판단됐을 때, 19세 이상의 국민 300명 이상의 서명을 받아 감사원에 감사를 요청할 수 있는 제도를 말한다.

전국 금속노동조합 대우조선 지회와 대우조선 동종사 매각반대 지역경제살리기 거제범시민대책위원회는 22일 거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강미영 기자  meeey@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