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한남포토
‘그 계곡에 가고 싶다’

봄비가 그친 24일 거창군 북상면 월성계곡에 수달래와 덕유산에서 내려오는 계곡수의 흐름을 담으려는 사진 애호가들이 전국에서 몰려 오고 있다.

사진제공=거창군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