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김해복합스포츠레저시설 조성 본격화문화재 정밀발굴 완료 내달 이후 착공
김해복합스포츠레저시설 위치도.

김해시의 숙원사업인 김해복합스포츠레저시설 조성사업이 본격화된다.

시에 따르면 사업시행자인 ㈜록인김해레스포타운은 1단계 사업인 진례시례지구 도시개발사업(시례리 일원 98만2000㎡·6306세대)의 시공계약을 현대산업개발과 체결하고 착공을 준비 중이다.

낙후된 서부권역 개발로 김해 동·서지역을 균형 있게 발전시키기 위해 추진된 이 사업은 진례면 송정리 일원 367만㎡의 개발제한구역을 해제해 주거단지와 스포츠·레저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지난 2005년부터 추진됐다.

민간주주간 분쟁과 행정소송 등으로 장기간 지연돼 오다 지난 2017년 5월 대법원 판결을 끝으로 긴 법정 공방이 끝나고 ㈜록인의 새로운 사업계획에 군인공제회가 추가 자금 1248억 원을 조달키로 했다.

이에 시는 지난해 5월 도시개발사업 시행자를 ㈜록인으로 변경 지정하고 12월 실시계획을 변경 인가해 사업 정상화를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이어, 올해 1월 ㈜록인은 도시개발사업 토목공사 시공사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현대산업개발과 세부 계약 조건을 협의해 오다 지난 22일 계약을 체결했다.

문화재 정밀발굴이 완료되는 내달 이후 착공해 오는 2023년 12월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진례면 일원 각종 개발사업 추진에 따른 주택용지를 확보하고 공공스포츠시설을 확충해 시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동시에 동·서 균형 발전의 토대가 될 김해복합스포츠레저시설 조성사업에 시민들의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태홍  lt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태홍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