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다문화, 결혼이민자 ‘멘티·멘토 가장 아름다운 동행’

고성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정옥연)는 고성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다목적실에서 멘티인 여성결혼이민자, 멘토 여성단체협의회, 다문화가족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결혼이민자 정착 멘토링 ‘멘티·멘토 가장 아름다운 동행’ 행사를 가졌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결혼이민여성들이 조력자인 멘토와의 만남을 통해 정서적 공감대를 형성하고 한국생활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개회식, 멘티·멘토 결연식, 공감 레크레이션 순으로 진행됐다.
 
고성군여성단체협의회에 가입된 14개 단체 회장들이 멘토로 직접 나서 언어, 문화, 자녀양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멘토링하며 결혼이민여성들이 언어, 문화, 자녀 양육 등 한국생활에서 겪는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적극 돕는다.

이연옥 복지지원과장은 “여성결혼이민자들이 국내에 조기 정착하기 위해서는 멘토들의 도움이 절실하다”며 “지속적인 활동을 통해 멘토와 멘티의 인연을 소중히 이어나가길 바란다”고 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