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진주
경남과학고 4명, ‘대통령과학장학금’ 선발세계적 인재 육성 위한 장학프로그램…지금까지 총 114명이 선발
왼쪽부터 김하중, 김다연, 정찬우, 김태완 학생.

미래 핵심역량을 갖춘 창의융합 인재를 키우는 과학 영재교육의 요람인 경남과학고등학교(교장 한철우)에서 ‘2019학년도 대통령 과학 장학생’에 4명이 최종 선발됐다.

대통령 과학 장학금은 창의적이고 잠재력이 풍부한, 과학기술분야의 최우수 학생을 발굴 및 육성 지원해 세계적인 수준의 핵심 과학자군을 양성하기 위한 특별 장학프로그램이다.

이번에 ‘대통령 과학 장학생’에 선정된 학생은 김하중(2019년 졸업·서울대), 김다연(2019년 조기졸업·서울대), 정찬우(2019년 조기졸업·서울대), 김태완(2019년 조기졸업·서울대) 등 4명이다.

대통령 과학 장학생 최종대상자들은 한국장학재단에서 실시하는 수학·과학 학업성적 및 과학활동 실적 등에 대한 평가를 거쳐 최종 선발됐으며 대학 4년 동안 등록금 전액과 학기당 250만 원의 학업 장려금을 지원받는다.

경남과학고는 대통령 과학 장학생 제도가 시행된 지난 2003년 이후 지금까지 총 114명이 선발돼 전국과학고 중 가장 많은 학생을 배출하고 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