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생활 전시·미술
진주시 공예품대전·제8회 관광기념품 공모전 개최16일 도문예회관서 접수, 17일 심사

진주시는 진주공예의 전통 계승 및 공예품의 품질 고급화를 도모하고 새로운 공예품 개발을 위해 제33회 진주시 공예품대전 및 제8회 관광기념품 공모전을 개최한다.

올해 공예품대전 및 관광기념품 공모전은 오는 16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경남도 문화예술회관 제1전시실에서 원서 및 작품접수를 하고 17일 심사를 거쳐 공예품대전은 총 20점, 관광기념품 공모전은 총 10점의 입상작품을 선정한다.

공모전에 출품된 작품들은 오는 23일 시상식을 가진 후 27일까지 5일간 경남도 문화예술회관 제1전시실에서 전시하게 된다. 그리고 입상한 모든 작품은 ‘제49회 경남도 공예품 대전’에 진주시를 대표해 출품하게 되고, 경남도 공예품대전에 입상한 작품 중 특선 이상은 제49회 대한민국 공예품대전 참가자격이 부여된다.

지난해 열린 제32회 진주시 공예품대전 및 제7회 관광기념품 공모전에서도 30작품이 수상했고, 선정된 수상작은 경남도 공예품대전에서 단체상으로 우수상을 수상했고 개별상은 은상 2점, 동상 1점이 수상하는 등 매년 좋은 성과로 이어지고 있어 진주 공예발전과 저변확대의 밑거름 역할을 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진주시가 ‘유네스코 공예·민속예술 창의도시’ 국내 추천도시로 선정된 만큼 우리지역 공예인들의 우수한 공예품 생산과 공예가들의 다양한 창작활동 지원을 통해 우리시의 전통 공예산업이 더욱 발전해 나갈 것”이라며 “올해는 어느때보다 우수한 작품이 많이 출품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