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생활 문화종합
전국 최초 명예인성다례사로 우뚝 서다하동 화개초, 명예인성다례사 3명 배출

하동 화개초등학교(교장 허용두)는 지난 12일 제23회 하동야생차문화축제 대한민국 다례경연대회에 참가해 단체상은 물론 저학년부 우수상 수상과 함께 고학년부에서 전국 최초로 ‘명예인성다례사’ 3명이 배출되는 영광을 안았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대회에서는 전국에서 모인 학생들이 다례경연을 벌였고, 기본자세, 배례, 자태, 음다, 행다, 다미, 다색, 다향 등을 심사해 수상자를 가렸다.

화개초등학교 다례부는 전통 한복을 곱게 차려 입고 우아한 자태로 그동안 꾸준히 익혀 온 차 예절을 유감없이 선보여 월등한 기량을 인정받으며 단체상과 저학년부 우수상을 수상했다.

특히, 6학년 이모 씨, 양모 씨, 4학년 황모 씨 학생은 심사위원들에게 최고의 찬사와 극찬을 받으며 최우수상을 넘어서는 ‘명예인성다례사’의 자격을 부여받았다. 이는 이례적인 일로 초등학생에게 ‘명예인성다례사’라는 칭호를 준 것은 전국 최초이다.

화개초등학교 다례부는 평소 특색화한 체험중심의 다례프로그램으로 바른 예절을 익히고 바른 인성을 키우고 있다.

또한, 전교생은 전통예절을 비롯해 차 마시는 법, 어린이 행다법, 다향토의 학습법 등을 배우고 있으며 차예절 실천으로 바른 인성 및 지역의 차 문화 사랑을 생활화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 참가한 한 학생은 “처음 참가해 많이 떨렸지만 그동안 배운 것을 최선을 다해 보여줘서 기쁘다”며 “우리 학교가 자랑스럽고 후배들이 전통을 잘 이어갔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화개초등학교는 앞으로도 하동행복교육지구를 바탕으로 한 지역적 환경과 문화에 대한 이해를 통해 고장의 얼을 잇고 지역 축제 홍보 및 문화 발전에 기여하고자 한다.

정한성 기자  j11s66@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