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시, ‘지역맞춤 사회적경제 창업 아카데미’ 개강

통영시는 시립도서관 4층 시청각실에서 수강생 60여 명과 함께 ‘2019 통영시 사회적경제 창업 아카데미’ 개강식을 열고 본격적인 교육에 들어갔다고 16일 밝혔다.

사회적경제 창업 아카데미는 지난 2013년부터 사회적경제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 향상과 함께 사회적경제기업 신규 창업을 통한 지역 내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매년 시행해오고 있으며, 올해 교육은 내달 19일까지 매주 화·수요일 오후 2시부터 4시간씩, 총 12회(45시간) 과정으로 운영된다.

특히 올해는 고용·산업위기지역 연장과 함께 낮은 취업률과 경기악화 등의 여파로 고용시장이 얼어붙은 가운데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협동조합 등 신규설립에 관심이 있고 창업을 준비하는 시민을 대상으로 역량 있는 사회적경제기업 발굴 육성을 위한 실질적인 창업지원과 연계한다.

이번 아카데미는 수강신청자가 예년에 비해 50%나 증가한 90여 명에 달해,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관심과 열기를 느낄 수 있었다.

이번 아카데미는 창원에 소재하고 있는 (사)경남사회적경제지원센터(대표 박진해)의 주관으로 참석 수강생에게는 출석률 80%이상 시 수료증을 수여하고 타 지역우수 사회적경제기업 선진지 견학 및 사회적기업 지정 공모 시 사전 의무교육 이수 시간을 인정받을 수 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